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문화] 배두나 출연작 ‘다음 소희’…16일 크랭크인

기사승인 2022.01.17  09:21:28

공유
default_news_ad2
▲배두나. ⓒ백은하 배우연구소

- ‘도희야’ 정주리 감독과 8년 만의 공동 작업

[SRT(에스알 타임스) 심우진 기자] 배두나가 형사로 활약하는 영화 ‘다음 소희’가 지난 16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

배두나는 이 영화를 통해2014년 칸영화제 주목할만한 시선에 초청되어 그해 신인 감독상을 휩쓸었던 ‘도희야’ 정주리 감독과 8년 만에 다시 뭉쳐 두 번째로 호흡을 맞춘다.

영화 ‘다음 소희’는 콜센터로 현장실습을 나가게 된 여고생 소희가 겪게 되는 사건과 이에 의문을 품는 여형사 유진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최근 넷플릭스 시리즈 ‘고요의 바다’부터 ‘킹덤’, ‘센스8’, 드라마 ‘비밀의 숲’ 등을 통해 전 세계가 사랑하는 배우로 등극한 배두나가 ‘다음 소희’에서 형사 유진으로 분한다.

배두나는 ‘도희야’의 좌천된 파출소장, ‘비밀의 숲’의 강력반 형사 캐릭터에 이어 ‘다음 소희’에서는 하나하나 사건을 되짚어가는 냉철한 형사 유진 역할을 맡아 파워풀하면서도 밀도 있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다음 소희’를 제작하는 트윈플러스파트너스는 영화 ‘기생충’, ‘극한직업’, ‘밀정’, ‘엑시트’ 등에 투자한 벤처기업으로 ‘부자동 프로젝트’, ‘명동’ 등을 제작 및 공동제작 중에 있다. 이 영화의 제공사인 문화콘텐츠 투자 전문 벤처캐피털인 쏠레어파트너스는 유재선 감독의 ‘잠’, 서유민 감독의 ‘말할 수 없는 비밀’에 투자했었다.

심우진 기자 site2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