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전자IT] 인텔 제쳤다…삼성, 3년만에 반도체 세계 1위 탈환·SK하이닉스 3위

기사승인 2022.04.15  17:53:36

공유
default_news_ad2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전경. ⓒ삼성전자

[SRT(에스알 타임스) 최형호 기자] 삼성전자가 지난해 글로벌 반도체 시장에서 인텔을 제치고 1위를 탈환했다. SK하이닉스도 3위를 기록했다. 메모리 시장의 성장으로 한국 업체들의 시장점유율은 전 세계 반도체 시장의 19.3%에 달했다.

15일 시장조사업체 가트너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해 반도체 사업 매출 731억달러(약 89조8,000억원)를 기록해 1위에 올랐다. 이는 전년 대비 28% 늘어난 규모다. 인텔은 725억달러(약 89조1,000억원)로 2위다. 인텔의 반도체 사업 매출은 1년 새 0.3% 줄었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의 반도체 시장 점유율은 12.3%로 12.2%를 기록한 인텔을 0.1%포인트 차이로 앞섰다.

SK하이닉스의 약진도 두드러졌다. SK하이닉스는 전년 대비 40.6% 증가한 363억달러(약 44조원)의 매출로 3위 자리를 유지했다. SK하이닉스의 시장 점유율은 6.1%다. 마이크론과 퀄컴은 각각 286억달러(약 35조1,000억원), 271억달러(약 33조3,100억원)로 3위와 4위를 기록했다. 브로드컴은 188억달러(약 23조1,100억원)로 5위다.

한편 중국 반도체 공급업체 하이실리콘은 지난해 매출이 전년 대비 81% 감소한 15억 달러에 그쳐 25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최형호 기자 chh0580@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