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경제&라이프] 지난달 외환보유액, 4개월 연속 최대치 갱신

기사승인 2020.02.05  09:13:09

공유
default_news_ad2
ⓒ연합뉴스TV 화면 캡쳐

- 지난달 외환보유액, 4,096억5,000만 달러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지난달 말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이 4개월 연속 사상 최대치를 갱신했다.

5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달 말 한국의 외환보유액은 역대 최고였던 지난해 12월 말보다 8억4,000만 달러 늘어난 4,096억5,000만 달러로 나타났다.

한은은 “미국 달러화 강세에 유로화, 엔화 등으로 표시된 외화자산의 달러화 환산 가치가 줄었으나 외화자산 운용수익이 늘어난 결과”라고 설명했다.

매달 말일 외환보유액 규모 계산을 위해 한은은 다른 외화자산을 미 달러화로 환산한다. 한국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세계 9위다.

자산별로 보면 유가증권(국채·회사채)이 3,784억5,000만 달러로 한 달 전보다 65억8,000만달러 줄었다. 반면 은행에 두는 예치금은 202억9,000만 달러로 74억4,000만 달러 늘었다.

국제통화기금(IMF) 특별인출권(SDR)은 한 달 전보다 2,000만 달러 줄어든 33억4,000만 달러를 기록했고, IMF 포지션도 1,000만 달러 감소한 27억8,000만 달러였다. 금은 47억9,000만 달러로 변동이 없었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