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건설부동산] 서울·부산·광주 등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13곳 선정

기사승인 2020.07.22  18:37:12

공유
default_news_ad2

- 청년 창업가·지역전략 종사자 등 대상 1,918호 공급

[SR(에스알)타임스 김경종 기자]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일자리 연계형 지원주택 지자체 공모를 통해 전국 13곳 1,918호를 최종 선정했다고 22일 밝혔다.

창업지원주택으로 중랑신내(114호), 광명소하(140호), 광양성황도이(150호) 등 총 5곳 679호가 선정됐고,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은 부산사상(200호), 광주남구(40호), 충북음성(300호), 전북김제(100호) 등 총 7곳 1,139호가, 중기근로자 전용주택은 대전대덕2(100호) 1곳이 선정됐다.

창업지원주택은 주거와 창업공간 확보로 어려움을 겪는 청년 창업가 등에게 주거공간과 업무공간 등을 함께 제공하는 지원주택으로 중랑신내(114호)는 지식산업센터와 가깝고 인근에 패션고도화단지, 컴팩트시티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광양상황도이(150호)는 광양국가산단 및 다수의 벤처기업 등이 주변에 위치해 있고, 예비창업자를 위한 창업패키지 지원사업 등 창업여건이 뛰어나다.

 

또한, 신촌역(경의중앙선)에서 50m 거리에 위치한 신촌주민센터(125호)와 세마역(1호선)과 3분 거리의 오산세교(150호)는 편리한 교통여건으로 인기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전략산업 지원주택은 지역별로 특화된 전략산업 육성을 위해 해당산업 종사자의 주거안정을 목적으로 공급하는 지원주택이다. 도봉창동(99호)은 서울아레나(공연장) 등 음악 산업과 연계할 예정이며, 광주사직(40호)은 영상·음악 등과 연계하여 주거와 함께 스튜디오 등 업무공간이 제공된다.

또한 부산사상(200호), 인천동구(200호), 대전산단1(200호)은 노후된 공업·산단 지역의 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지원주택을 공급해 지구내 활력을 불어 넣겠다는 방침이다.

중소기업 근로자 등의 주거안정을 위한 중기근로자 전용주택으로 선정된 대전산단2(100호)는 산단내 근로자들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해 안정적인 일자리 정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정희 국토교통부 주거복지정책관은 “일자리를 찾는 청년 등의 주거문제 해결을 위해 지원주택 공급을 지속 확대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지자체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국토부

김경종 기자 kimkj1616@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