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경제&라이프] 라임사태 판매사 3차 제재심…“중징계 여부 주목”

기사승인 2020.11.10  08:31:40

공유
default_news_ad2
ⓒ금융감독원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라임 사태 판매사에 대한 3차 제재심의위원회가 10일 열린다. 이날 금융감독원은 라임자산운용의 펀드를 판매한 증권사 3곳과 소속 임직원의 제재 수위를 논의한다.

앞서 두 차례 제재심을 통해 증권사들의 소명과 금감원 검사국의 의견 진술이 상당 부분 이뤄졌다. 이날은 추가 질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이미 금감원은 신한금융투자 등 3곳에 기관경고와 영업정지 등 중징계 조치안을 사전 통보했다. 증권사 대표에게도 직무정지를 염두에 둔 중징계(해임 권고∼문책 경고)를 알렸다.

금융회사 임원이 문책 경고 이상의 징계를 받으면 3∼5년간 금융권 취업이 제한된다. KB증권은 현직 CEO가 제재 대상에 포함된 상황이다. 제재 수위는 제재심과 증권선물위원회와 금융위원회 의결을 거쳐 최종 확정된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