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경제&라이프] 차기 은행연합회장 김광수 단독 추천…관·민 경험 ‘가점’

기사승인 2020.11.24  08:46:28

공유
default_news_ad2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 ⓒNH농협금융지주

[SR(에스알)타임스 전근홍 기자] 전국은행연합회 차기 회장으로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단독 후보로 결정됐다. 김광수 회장은 관료 출신 경험과 민간 은행장 경험 등을 공히 가진 인사로 꼽혀왔던 인사다.

은행연합회는 지난 23일 회장후보추천위원회 제3차 회의를 개최하고 김광수 회장을 만장일치로 제14대 은행연합회장 후보로 선정하기로 의결했다.

은행연합회 측은 김광수 회장에 대해 “오랜 경륜과 은행산업에 대한 탁월한 통찰력을 바탕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및 디지털 전환 등 대내외 불확실성에 직면한 은행 산업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평가됐다”고 밝혔다. 은행연합회는 오는 27일 열리는 사원 총회에서 김광수 회장을 차기 회장으로 선출할 예정이며, 김광수 회장은 다음달 1일부터 임기를 시작한다. 임기는 3년이다.

김광수 회장은 1957년생으로 광주제일고와 서울대 경제학과, 프랑스 파리국제정치대학원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했다. 재정경제부 금융정책과 과장, 공적자금관리위원회 사무국장, 금융위원회 금융서비스국장, 금융정보분석원장을 거쳐 지난 2018년 4월부터 NH농협금융 회장을 맡고 있다. 김광수 회장은 은성수 금융위원장과 행정고시 27회 동기다. 민관을 두루 거친 김광수 회장이 선출되면서 은행들이 원하던 당국과의 원활한 소통도 가능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은행권에서는 당국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차기 은행연합회장으로 중량감 있는 인물을 선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근홍 기자 jgh2174@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