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통신IT] LG디스플레이 OLED, 美 ‘아이세이프’ 인증 획득

기사승인 2021.01.05  10:00:00

공유
default_news_ad2
▲5일 오전 LG트윈타워에서 열린 OLED TV 패널 아이세이프 인증식에서 카스텐 리네만 티유브이 라인란드 한국지사 대표가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에게 인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

- 눈에 유해한 블루라이트 방출량 업계 최저 수준 달성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LG디스플레이는 미국의 눈 안전 특화 인증기관 ‘아이세이프’로부터 OLED 패널이 눈에 안전하다는 의미의 ‘아이세이프’ 인증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아이세이프 인증은 세계적 권위의 시험인증기관 ‘TUV Rheinland’와 공동으로 개발한 것으로, TV 패널이 이 인증을 받은 것은 LG디스플레이의 OLED가 처음이다.

비대면 시대에 TV 시청 시간이 증가하고 청소년 온라인 수업이 확대되는 가운데, LG디스플레이의 OLED가 ‘19년과 ‘20년 글로벌 인증기관으로부터 ‘낮은 블루라이트’와 ‘플리커 프리’ 인증에 이어 올해 ‘아이세이프’ 인증을 잇따라 획득하며 눈이 편한 디스플레이임을 국제적으로 재확인한 것이다.

아이세이프는 눈의 피로도 증가나 수면 장애를 유발하는 것으로 알려진 블루라이트를 측정하며, ▲전체 블루라이트 방출량 중 유해한 블루라이트의 비중 50% 이하 ▲전체 가시광선 방출량 중 유해한 블루라이트 비중이 0.085% 이하 등 까다로운 조건을 모두 만족시킬 경우에만 인증을 발급한다.

 

미국과 유럽의 안과 전문의 10여명도 함께 아이세이프 인증 표준 개발 및 연구에 참여하고 있다.

LG디스플레이의 OLED TV 패널은 유해한 블루라이트의 비중이 업계 최저 수준인 약 34%(65인치 기준)로 기준치인 50% 이하를 만족시켰다. 이는 현존 TV 패널 중 업계 최저 수준으로, 동일 인치대 프리미엄급 LCD TV 패널 대비 절반 정도 낮은 수치다.

전체 가시광선 방출량 중 유해한 블루라이트의 비중도 기준치 이하를 충족했다. 일반적인 LCD TV는 백라이트로 사용되는 LED 광원의 강한 빛으로 인해 이 수치가 기준치보다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LG디스플레이는 오는 11일 개최되는 CES 2021에서 오래 보아도 눈이 편한 OLED를 활용해 사용자의 안전과 건강까지 생각한 디스플레이 솔루션들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 부사장은 “이번 인증은 OLED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최적의 디스플레이임을 인정받았다는 의미”라며 “눈에 건강하고 안전한 TV를 찾는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OLED TV를 선택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