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 CEO] 최태원 SK 회장, 대한상의 회장 맡을 듯

기사승인 2021.01.08  15:31:29

공유
default_news_ad2
▲최태원 SK그룹 회장. ⓒSK

- 다음달 회장단 회의서 단독 추대 전망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대한상공회의소 차기 회장에 추대될 전망이다.

8일 대한상공회의소에 따르면 다음 달 초 회장단 회의에서 박용만 회장의 회장 후임을 추대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서 최태원 회장이 후임으로 단독 추대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상의 회장단은 박용만 회장과 부회장단 23명으로 구성돼 있다. 이중 차기 회장이 선출되며, 관례에 따라 서울 상의 회장이 대한상의 회장을 겸하게 된다. 대한상의 회장은 임기 3년에 연임이 가능하다. 박용만 회장의 임기는 오는 3월까지다.

그간 재계에서는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박용만 회장의 후임으로 꾸준히 거론돼 왔다. 다만 최 회장은 현재 회장단에 속해 있지 않아, 내달 총회에서 부회장단인 장동현 SK㈜ 사장이 최태원 회장으로 교체되는 시나리오가 유력하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