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경제&라이프] KT, 부모의 마음 담은 ‘랜선야학’ 광고 조회수 400만 돌파

기사승인 2021.01.21  11:25:00

공유
default_news_ad2
▲KT는 지난 12일 공개한 ‘부모님의 마음을 담은 ‘랜선야학’ 광고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10일만에 누적 조회수 400만 회를 넘어섰다고 21일 밝혔다. ⓒKT

-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 10일만에 누적 조회수 400만 달성

[SR(에스알)타임스 김수민 기자] KT는 지난 12일 공개한 ‘부모님의 마음을 담은 ‘랜선야학’ 광고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10일만에 누적 조회수 400만 회를 넘어섰다고 21일 밝혔다.

‘랜선야학’은 지난해 10월부터 KT와 서울시교육청이 공동으로 시작한 비대면 학습 프로그램으로, 대학생 ‘멘토’ 1명이 중학생 ‘멘티’ 3명을 담당하는 4인 비대면 그룹 멘토링 형식으로 진행된다. 대학생 멘토들은 KT 비대면 온라인 교육 플랫폼을 활용해 주 4시간씩 중학생 멘티를 만나며, 중학생들은 국·영·수 등 기초 학력 과목을 중심으로 희망한 과목을 집중적으로 학습할 수 있다. 현재 대학생 100명과 중학생 300명을 대상으로 랜선야학 1기를 진행 중이다.

이번 광고는 자녀 교육에 고민이 많은 학부모들이 각자의 사연을 털어놓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휴교 등 ‘돌봄 공백’에 퇴사나 휴업까지 고려하거나, 원격수업으로 인한 학습격차 문제에 대한 걱정 등으로 힘들어하는 학부모를 위해 KT가 ‘랜선야학’으로 도우려 한다는 이야기를 담았다.

KT는 지난해 3월부터 ‘마음을 담다’란 이름의 기업 캠페인을 시작했다. 사람을 위한 따뜻한 기술을 기반으로 국민 개개인이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의미로, 청각 장애인에게 목소리를 찾아 준 이야기를 시작으로 온라인 라이브 결혼식, 비대면 드라이브인 졸업식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 왔다.

 

김형욱 KT 미래가치추진실 부사장은 “랜선야학은 학습격차에 고민을 가진 학부모의 고민을 덜어주고, 학생들에게도 의미 있는 교육기회를 제공하고 있다”고 언급하며 ”KT의 서비스와 기술을 활용해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삶이 더 나은   방향으로 변화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2@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