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공정운영] LG전자, 3월 주총서 EV파워트레인 물적분할 승인 예정

기사승인 2021.02.25  17:52:21

공유
default_news_ad2
▲LG전자 사옥 ⓒLG전자

- 물적분할 이후 합작법인 올해 7월 공식 출범 예정

[SR(에스알)타임스 전수진 기자] LG전자는 내달 24일 오전 9시 서울 여의도 트윈타워에서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한다. 안건은 VS사업본부 전기차 파워트레인(동력전달장치) 관련 사업에 대한 분할계획서 승인을 비롯해 재무제표 승인, 정관 개정 승인, 이사 선임, 감사위원회위원이 되는 이사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이다.

지난해 말 LG전자는 임시이사회를 열고 세계 3위 자동차 부품 업체인 마그나 인터내셔널(마그나)과 전기차 파워트레인 분야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했다.

LG전자는 이번 주주총회에서 VS사업본부 내 전기차 파워트레인 관련 사업을 대상으로 물적분할을 의결한다. 분할회사인 LG전자가 물적분할을 통해 분할신설회사의 지분 100%를 갖게 된다. 이어 마그나는 분할신설회사의 지분 49%를 인수할 예정이다.

주주총회에서 물적분할에 대한 승인이 이뤄지면 합작법인은 올 7월에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LG전자는 ▲1주당 배당금을 보통주 1,200원, 우선주 1,250원 승인 건 ▲배두용 LG전자 CFO 부사장 사내이사 재선임 건 ▲강수진 고려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사내이사 선임 건 ▲이사 보수한도 승인의 건 등도 다룰 예정이다.

LG전자는 “주주들이 의결권을 더욱 편리하게 행사할 수 있도록 이번 주주총회부터 전자투표제를 도입한다”며 “전자투표제는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참여하는 것에 대한 주주들의 니즈가 높아진 상황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전수진 기자 jinsuchun99@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