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통신IT] LGU+, 코로나19에 VR 여행 콘텐츠 인기

기사승인 2021.03.02  15:54:31

공유
default_news_ad2
▲모델들이 U+VR 앱의 여행·힐링 콘텐츠를 시청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

- 지난해 ‘여행·힐링’ VR콘텐츠 시청자 수 2019년 대비 204% 증가

[SR(에스알)타임스 전수진 기자] LG유플러스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이 확산한 지난해 U+VR앱에서 ‘여행·힐링’ 콘텐츠를 본 시청자 수와 모바일 데이터 사용량이 크게 증가했다고 2일 밝혔다.

작년 U+VR앱에서 제공하는 가상현실(VR)콘텐츠의 카테고리별 월평균 시청자 수는 전년 대비 ▲여행·힐링 204% ▲영화·공연 144% ▲스타·아이돌 124% 순으로 성장했다.

코로나19가 국내에서 본격적으로 확산한 2020년 1분기에는 직전분기대비 월평균 시청자 수가 193%나 늘어나기도 했다. 해외여행이 불가능해지고 외출도 자유롭지 못한 환경에서 가상현실로 여행의 아쉬움을 달래는 사람들이 많아졌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여행·힐링 영상들 중에서도 국내여행에서는 독도의 곳곳을 VR영상에 담은 ‘독도’, 해외여행에서는 필리핀 세부의 바닷속 생물들을 눈앞에서 볼 수 있는 ‘스쿠버다이빙 시리즈 하이라이트’가 가장 많이 본 콘텐츠로 꼽혔다.

 

한편 VR콘텐츠 시청자 수가 확대되면서 U+VR 이용자들의 모바일 데이터 사용량도 전년 대비 27% 늘어났다. U+VR 이용자들은 평일에는 오후 7시, 주말에는 정오에 VR콘텐츠를 주로 시청하고 있었다.

최윤호 LG유플러스 5G서비스사업담당은 “5G 가입자의 성장세만큼 U+VR 콘텐츠를 사랑하는 고객들도 늘어나고 있다”며 “콘텐츠 제작 협력사, XR얼라이언스 등과 협력을 강화해 실생활에서 체험하기 어려운 새로운 경험을 U+VR에서 느낄 수 있도록 더 많은 실감형 콘텐츠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전수진 기자 jinsuchun99@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