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지자체의 SR] 양주시, '양주 아트센터 건립' 행정안전부 투자심사 통과

기사승인 2021.03.05  13:49:35

공유
default_news_ad2
▲양주시의 '양주 아트센터 건립사업'이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해 사업 추진에 청신호가 켜졌다. ⓒ양주시청

[SR(에스알)타임스 정순화 기자] 양주시의 '양주 아트센터 건립사업'이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해 사업 추진에 청신호가 켜졌다고 5일 밝혔다. 

양주 아트센터는 지난해 5월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를 매우 우수한 경제성과 사업성을 바탕으로 최종 통과했으며, ‘주한미군 공여구역주변지역 등 발전종합계획‘ 반영에 따른 문화관광부로부터 국비 350억원을 지원받게 돼 건립이 가시화됐다.

총사업비 871억원을 투입, 유양동 일원 3만3,373㎡의 부지에 건축연면적 1만6,923㎡, 지상2층, 지하1층 규모로 오는 2024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첨단시설을 갖춘 962석 규모의 대공연장과 300석 규모의 소공연장을 비롯해 전시시설, 문화편의시설 등을 고루 갖추고 다양한 장르의 대규모 기획·뮤지컬 등 공연이 가능한 복합문화예술 기반시설로 건립될 예정이다.

특히 전통 놀이공연과 연계한 다양한 문화공연으로 지역주민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를 확대하고 관광객이 즐겨 찾는 관광명소로 거듭나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또한 아트센터 건립을 통해 1,125억원의 생산유발효과와 450억원의 부가가치유발효과 유발, 900여명 취업유발효과 등 사회경제적 파급효과가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양주시는 이번 중앙투자심사 통과로 개발제한구역 해제, 도시관리계획 변경 절차, 건축 설계공모 등을 관련 후속 절차를 속도감 있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양주 아트센터 건립사업이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 통과에 힘입어 사업 추진에 한층 탄력을 받게 됐다“며 “시민의 문화적 갈증을 해소하고 모두가 누리는 문화도시 양주를 조성하는 구심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순화 기자 suna-j@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