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유통] 하이트진로 “일본 가정시장 잡는다”…수출 23% 성장

기사승인 2021.04.07  14:38:02

공유
default_news_ad2
▲일본 참이슬 TV광고 ⓒ하이트진로

- 전국 주요 편의점 입점 등 올해 가정시장 '박차' 

[SRT(에스알 타임스) 전수진 기자]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지난해 일본 소주 수출액(과일리큐르 포함)이 전년대비 약 23%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일본에 수출하는 주류제품 가운데 과일리큐르 판매 비중이 2019년 대비 지난해 5배 이상 상승하는 등 과일리큐르 인기에 힘입어 판매를 회복했다.

하이트진로는 전국의 편의점을 석권해 가정 시장 공략을 이어간다 방침이다. 근래 일본에서 한류의 영향으로 과일리큐르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이에 지난해 12월 일본 내 세븐일레븐,미니스톱의 전국 점포에 참이슬 시리즈를 입점했다. 올해 3월부터는 로손에서 판매를 시작했다. 향후 하이트진로는 공격적 마케팅과 영업력 확대를 통해 판매 채널을 더욱 다양화해나갈 계획이다.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10월 말, 과일리큐르 성장에 박차를 가하고자 참이슬 브랜드 최초로 일본 TV광고를 시작했다. 유튜브 등 온라인 채널은 물론, 옥외광고, 교통광고를 연이어 진행해 광고효과를 극대화했다. 이는 참이슬 제품판매 호조로 이어졌다고 하이트진로는 설명했다.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 총괄상무는 “일본의 경기불황 장기화에 따른 주류 시장 침체로 10년 가까이 일본 시장에서 감소세를 보였다”며 “과일리큐르의 성장으로 지난해 반등에 성공한 만큼,더욱 박차를 가해 일본 가정 시장을 잡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일본에서 선보인 참이슬 TV광고는 ‘Cute한 샷,톡!’를 키워드로 일본 여배우 ‘사쿠마 유이’가 한국의 소주 음용문화를 인상적으로 전달했다는 평을 받았다.

전수진 기자 jinsuchun99@gmail.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