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신간] 세계 영화의 화수분…'인도 영화' 출간

기사승인 2021.04.21  23:05:55

공유
default_news_ad2
▲인도 영화. ⓒ커뮤니케이션북스

■ ‘인도 영화’

■ 강민구 지음 | 예술 | 커뮤니케이션북스 펴냄 | 112쪽 | 12,000원

[SRT(에스알 타임스) 심우진 기자] 인도는 콘텐츠가 넘쳐 나는 영화의 화수분이자 13억 인구를 보유한 매력적인 시장이다. 인도는 세계에서 가장 많은 영화를 만드는 나라다. 한 해 1,700편에서 2,000편의 영화가 제작된다. 2019년 기준 인도 영화의 산업 규모는 1,910억 루피(약 3조원)에 달한다.

인도 영화의 역사는 1913년 첫 장편 극영화인 ‘하리시찬드라 왕’으로 시작됐다. 이후 인도 영화는 고유의 특징을 바탕으로 다양한 시도를 거듭하며 발전해 왔다. 인도 영화는 크게 ‘마살라(Masala) 영화’와 ‘평행(Parallel) 영화’로 나뉜다.

마살라 영화는 다양한 장르가 혼합된 영화다. 마살라는 힌디어로 ‘양념’을 뜻한다. 우리가 익히 아는 인도 영화의 뮤지컬 장면은 마살라 영화의 핵심이다. 평행 영화는 리얼리즘 성격의 영화다. 장르의 단일성과 지나친 상업화에 대한 반발로 생겨났으며, 사티아지트 라이 감독을 필두로 인도 영화의 황금기를 이끌었다.

 

이 책은 이외에도 다양한 인도 영화의 면면을 두루 살핀다. 100여 년의 역사를 되짚으며 인도 영화의 다채로운 매력을 조명한다.

한국과 인도는 이전부터 영화를 비롯한 콘텐츠 분야의 협력을 구상해 왔다. OTT 플랫폼이 가세하면서 두드러진 확장세를 보이고 있지만, 한국 드라마가 인도에서 주목받는 정도에 불과하다.  

인도와 한국의 영화 교류 현황을 분석하고 관련 교육 정보를 제공한다. 인도 영화의 세계에 입문하는 이들에게 폭넓은 지식을 선사한다.

심우진 기자 site21@daum.net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