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건설부동산]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 금천구와 종합병원 건립 업무협약

기사승인 2022.03.14  20:37:50

공유
default_news_ad2
▲서울 금천구 종합병원 조감도. ⓒ부영그룹

- 금천구 숙원사업 '종합병원 건립' 추진

[SRT(에스알 타임스) 박은영 기자]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이 금천구와 종합병원을 건립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14일 체결했다.

종합병원 건립은 금천구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부영그룹의 강한 의지로 인해 사업이 진행될 수 있었다. 부영그룹은 지난 2017년 그룹계열사인 부영주택과 동광주택을 통해 우정의료재단을 설립하고 병원 부지와 450억원대 운영자금을 출자해 사업자격을 갖췄다.

시흥동 996번지 내 건립될 종합병원은 지하 5층~지상 18층, 연면적 17만5,818㎡, 총 809병상 규모다. 주요시설을 살펴보면 ▲지하 1~5층은 주차장, 편의시설 ▲1층~4층은 외래진료실, 검사실, 문화공간 ▲5층~6층은 수술실, 중환자실, 연구실, 하늘정원 ▲7층~17층은 입원 병동 ▲18층은 옥상층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아울러 전문 진료센터로 ▲심혈관센터 ▲소화기센터 ▲여성센터 등이 조성된다. 특히 골든타임 확보를 위해 종합병원 옥상 헬리포트(heliport)를 활용할 수 있는 지역응급의료센터 설치를 검토하고 있다.

보건 관련시설로 ▲정신건강복지센터 ▲치매안심센터 ▲심리상담소 ‘마음 쉼’이 들어설 예정이다. 병원 부지 내에는 환자와 지역주민이 쉴 수 있도록 ‘힐링 뜰’, ‘웰빙의 숲’ 등 3,300㎡ 규모의 공원이 조성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은 지역 주민들에게 대학병원급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복지증진을 위해 협력하고, 금천구는 우정의료재단의 종합병원 건립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요청사항에 적극 협조할 것을 약속했다.

부영그룹 우정의료재단 관계자는 “병원 내 보건관련 공공청사와 공원 등을 조성함으로써 지역주민들에게 의료서비스 뿐 아니라 다양한 복지혜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은영 기자 horang00313@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