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SR유통] 삼양사 주총...강호성 대표이사 신규 선임

기사승인 2021.03.25  16:34:09

공유
default_news_ad2
ⓒ삼양그룹

[SR(에스알)타임스 이호영 기자] 삼양그룹 화학·식품 계열사 삼양사(대표 송자량·강호성)는 25일 종로구 연지동 삼양그룹 본사에서 '제10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제10기 재무제표 승인과 정관 변경, 이사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 4개 안건을 모두 원안대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영업보고에서는 2020년 매출액 1조 5248억원, 세전이익 502억원 등이 보고됐다. 제10기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에 따라 보통주 1주당 1250원, 우선주 1주당 1300원 현금 배당이 의결됐다.

이사 선임 안건에서는 사내이사로 김원, 김량 삼양사 부회장을 재선임하고 강호성 삼양사 화학그룹장을 신규 선임했다.

송자량 대표는 "올해 삼양사는 매출액 1조 6656억원, 세전이익 826억원을 목표로 비전 2025 실행을 위해 스페셜티 소재 및 솔루션 개발에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며 "원가 절감 지속, 고수익 제품 중심으로의 포트폴리오 개편으로 수익성을 확보하고 디지털 혁신 역량 강화로 업무 효율성을 제고해 중장기 성장 기반을 다질 것"이라고 밝혔다.

주총 이후 열린 이사회에서는 강호성 삼양사 화학그룹장을 삼양사 대표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이에 따라 삼양사는 송자량, 강호성 각자 대표 체제가 됐다. 

 

이호영 기자 eesoar@naver.com

<저작권자 © SR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37

최신기사

ad3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39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